이름 관리자 이메일 smokingroom@hanmail.net
작성일 2013-01-20 조회수 1240
연락처 ㅇㅇ
제목
필립모리스, ‘흡연 에티켓 아이디어 광고 공모전’ 시상 추천:183
필립모리스, ‘흡연 에티켓 아이디어 광고 공모전’ 시상
기사입력 2013-01-18 14:09기사수정 2013-01-18 14:09

한국필립모리스_제6회흡연에티켓아이디어광고공모전_최우수상팀
▲한국 필립모리스는 지난 17일 여의도 본사에서 '제6회 흡연 에티켓 아이디어 광고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 한국 필립모리스 정일우 대표이사(왼쪽 두번째)가 최우수상을 수상한 우송대 학생들과 포즈를 취했다.
한국 필립모리스는 지난 17일 한국 필립모리스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제6회 '흡연 에티켓 아이디어 광고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한국 필립모리스의 후원으로 2007년부터 6회째 시행하는 흡연 에티켓 아이디어 광고 공모전은 올바른 흡연 문화에 대해 함께 생각하고, 비흡연자를 배려하는 흡연 에티켓을 생활 속에 정착시키자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이 공모전은 취업 포털 잡코리아의 공모전 전문 사이트 캠퍼스몬이 4년 연속 '최우수 공모전'으로 선정하는 등 대표적인 공익 캠페인 분야 공모전으로 자리 매김하고 있다.

지난 해 11월 5일부터 12월 14일까지 진행된 제6회 흡연 에티켓 아이디어 광고 공모전에는 총 2344편의 출품작이 접수됐다. 전국 130여개 대학교 대학생, 40여개 부대 현역 군인부터 일반인들까지 높은 관심을 보였다.

출품작들은 광고홍보학과 교수 등 전문가 그룹의 1, 2차 작품 심사를 거쳐 최우수상 1편, 우수상 2편, 특별상 15편, 입선 70편 등 총 88편의 수상작이 선정됐다.

올해 최우수상은 우송대학교 정명훈, 안민, 이안도 학생이 공동 출품한 '불 붙이기 전 주변을 확인하세요'가 차지했다.
 

라이터에서 나오는 담뱃불 주변에 임산부, 어린이, 화장실, 대중교통 등의 픽토그램을 배치해 흡연 전에 흡연 가능 구역 여부에 대한 확인과 흡연자들의 비흡연자들을 위한 배려가 중요하다는 점을 표현했다.

한국 필립모리스 정일우 사장은 "어느 해보다 창의적이고 감각적인 출품작들을 보면서 공모전에 대한 뜨거운 관심과 열의를 느낄 수 있었다"며 "이번 공모전에 참여한 모든 분들이 올바른 흡연 에티켓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동참한다면 더욱 의미있는 캠페인으로 확산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sdpark@fnnews.com 박승덕 기자
이전글 금연구역 말뿐 … 아직은'흡연지대'
다음글 고속도로 휴게소에 흡연실 설치